•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진웅 첫 연출작 ‘력사: 예고편’, 해외 영화제 초청…성공적인 감독 데뷔

조진웅 첫 연출작 ‘력사: 예고편’, 해외 영화제 초청…성공적인 감독 데뷔

기사승인 2021. 07. 21.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진웅
배우 조진웅의 첫 단편 연출작 ‘력사 : 예고편이 제25회 판타지아국제영화제·제20회 뉴욕아시안영화제의 국제단편 부문에 초청됐다.
배우 조진웅의 첫 단편 연출작 ‘력사 : 예고편(RYUK-SA: A TEASER)’이 제25회 판타지아 국제영화제와 제20회 뉴욕아시안영화제의 국제 단편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21일 소속사인 사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력사 : 예고편’은 장편영화의 예고편 형식으로 제작됐으며, 언제나 우리와 함께 해 왔던 어느 영웅의 이야기를 담은 휴먼 드라마다.

제25회 판타지아 국제영화제는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개최되는 북미 최대의 장르 영화제 중 하나로, 다음달 5일부터 25일까지 열린다. 조진웅은 지난해 이 영화제에서 ‘사라진 시간’으로 남우주연상과 특별언급상을 받았다.

판타지아 국제영화제 아시아 프로그래밍 공동 디렉터 니콜라 아르샹보는 “장편 영화를 위한 예고편임에도 단편에 담긴 이야기 자체가 충분히 살아있고, 매력적이며 아름답게 연출됐다”며 “조진웅의 첫 연출작을 소개할 수 있어 기쁘고, 장편 영화 제작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다면 그 자체로 영광”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제20회 뉴욕아시안 영화제는 다음달 6~22일 개최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