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름 피서철 강원도, 24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여름 피서철 강원도, 24명 코로나19 추가 확진

기사승인 2021. 07. 24. 18: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름 피서철이 본격화된 가운데 강원도에서 24일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3명이 발생했다.

24일 강원도에 따르면 오후 5시 현재 양양 14명, 강릉 3명, 춘천·동해·화천 각각 2명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로 확인됐다. 특히 피서지인 동해안에서 발생한 확진자가 19명으로 82.6%를 차지하고 있다.

양양에서는 리조트 아르바이트 학생과 직원, 양양군청 공무원 등이 확진자와의 밀접 접촉을 통해 감염됐다.

강릉시에서는 30대 1명, 40대 1명, 60대 1명 등 총 3명이 양성으로 판정을 받았다.

동해시에서는 휴가차 동해안을 찾은 수도권 30대 남성 등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강원도의 누적 확진자 수는 4221명으로 집계됐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