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금융위, 신임 사무처장에 이세훈 전 금융정책국장 선임

금융위, 신임 사무처장에 이세훈 전 금융정책국장 선임

기사승인 2021. 07. 30. 12: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정책국장에는 권대영 금융산업국장 임명
이세훈 금융위 사무처장
△이세훈 금융위원회 사무처장
금융위원회가 신임 사무처장에 이세훈 전 금융정책국장을 선임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세훈 신임 사무처장은 행정고시 36회로 공직에 입문해 대통령 비서실 경제수석실 행정관, 금융위 산업금융과장·금융정책과장·금융그룹감독혁신단장·구조개선정책관·금융정책국장을 거쳤다.

20210730_122903
△권대영 금융위 금융산업국장
금융위는 이날 금융정책국장 인사도 함께 발표했다. 신임 금융정책국장에는 권대영 현 금융위 금융산업국장을 임명했다. 발령일자는 다음달 2일이다.

권 국장은 금융위 자산운용과장, 중소금융과장, 은행과장, 금융정책과장, 대통령비서실 경제수석실 행정관, 금융위 혁신기획단장을 역임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