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투데이갤러리]박미나의 ‘Two Overlapped Scream’

[투데이갤러리]박미나의 ‘Two Overlapped Scream’

기사승인 2021. 08. 22.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투데이갤러리박미나
Two Overlapped Scream(캔버스에 아크릴 100×100cm 2019)
어릴 때부터 오로지 ‘화가’ 만을 꿈꿨던 박미나는 미국에서 서양화를 전공했다.

경희대 미술학부 교수로 재직 중인 그는 색, 숫자, 문자, 도형 등을 해체하고 조립해 새로운 의미를 만들어내는 작업으로 주목 받았다. 기록의 역할과 회화적 기능을 동시에 수행하는 것이 바로 작가의 작업이 가진 독특한 매력이다.

그의 대표 작업은 ‘딩벳 회화’ 시리즈와 ‘스크림’ 시리즈다. ‘Two Overlapped Scream’은 스크림 연작 중 하나로, 마치 어린 아이가 소리를 지르는 것과 같은 이미지를 표현한 것이다. 이 시리즈는 소리 지르는 인물의 이미지와 하트를 사용한다는 몇 개의 규칙이 있으며 그를 바탕으로 다양하게 변주된다.

본 작품은 정사각형 사이즈의 캔버스에 마치 두 사람의 모습을 아래로 내려다 본 것과 같은 도상 위에 수많은 하트가 그려져 파장을 만들어내고 있다.

케이옥션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