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대통령 “韓 글로벌 혁신 5위…선도국가 도약”

문대통령 “韓 글로벌 혁신 5위…선도국가 도약”

기사승인 2021. 09. 20. 2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내에서 추석 인사 전하는 문재인 대통령<YONHAP NO-3112>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9일 오후 뉴욕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출국하기에 앞서 기내에서 추석 명절 인사를 영상으로 전하고 있다./사진=연합
문재인 대통령은 20일 “대한민국은 끊임없는 혁신으로 확실한 선도국가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세계지식재산기구(WIPO)가 발표한 ‘2021년 글로벌 혁신지수’에서 한국이 역대 최고인 5위를 차지한 것에 대한 평가다.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SNS를 통해 “뉴욕에서 자랑할 만한 소식을 들었다”며 “지난해 10위에서 무려 다섯 계단 상승했고, 아시아 1위를 한 것도 최초”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혁신 역량 상위 20개국 중 가장 큰 상승을 이룬 것으로, WIPO는 ‘눈부신 도약’이라고 극찬했다”며 “‘혁신강국 대한민국’의 위상을 확고히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특히 미래를 위한 투자로 평가되는 ‘인적자본 및 연구’ 분야에서 3년 연속 세계 1위를 차지했고, GDP(국내총생산) 대비 특허 출원, 정부 온라인 서비스, 하이테크 수출 비중 등 9개의 상세지표에서도 세계 1위를 차지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코로나 등 안팎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 우리의 과감한 혁신과 미래 준비가 이룬 성과”라며 “정부의 혁신성장 정책과 민간의 기술혁신이 함께 어우러져 이룩한 결과”라고 평가했다. 이어 “코로나 위기 극복과 기후위기 대응 등 인류 공동의 과제를 풀어나가는 데도 선도적 역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