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홈플러스, 우유팩으로 만든 ‘착한 화장지’ 출시

홈플러스, 우유팩으로 만든 ‘착한 화장지’ 출시

기사승인 2021. 09. 27. 11: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홈플러스 착한 화장지(1)
27일 홈플러스 강서점에서 모델이 ‘착한 화장지’를 선보이고 있다./제공=홈플러스
홈플러스는 ‘착한 화장지’로 협력사·고객과 함께하는 ‘착한 소비’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착한 화장지’는 홈플러스와 협력사 대왕이 개발 단계에서부터 ‘친환경’ 가치를 담아 출시한 상품이다.

우선 펄프 대신 우유팩을 재활용한 원료(PCMC, Poly Coated Milk Carton)를 100%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형광증백제를 사용하지 않은 무형광 원료로, 포장 비닐에는 불필요한 잉크 사용을 줄이고 ‘1도 인쇄’를 적용해 ‘친환경’의 의미를 더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도톰한 3겹 엠보싱으로 개발해 화장지 본연의 부드러운 촉감을 갖췄으며 한 팩당 30m 롤 휴지 30입으로 구성했다고 부연했다.

회사 측은 자원을 재활용하는 한편 천연 펄프 100%로 생산하는 동일 가격 상품 대비 10% 이상 증량해 상품 단가를 낮추는 ‘선순환 방식의 친환경 소비’에 집중했다고 밝혔다. 또한, ‘착한 화장지’ 10만 팩 판매 시마다 390톤의 펄프 사용을 절감해 나무 7800그루를 심는 효과를 낼 것으로 분석했다.

이재승 홈플러스 일상용품팀장은 “고객이 친환경 활동에 동참하는 가장 쉬운 방법은 친환경 상품을 소비하는 것“이라며, “당사 ESG 경영 강화를 위해 협력사·유통사·고객이 함께하는 ‘착한 소비’를 지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