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BMW코리아 미래재단,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 공식 출범…첫 수업 성료

BMW코리아 미래재단,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 공식 출범…첫 수업 성료

기사승인 2021. 09. 27. 13: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
미래재단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에 참가한 학생들이 수업을 듣고 있는 모습/제공=BMW 코리아 미래재단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초등학생 대상 비대면 과학 창의교육 프로그램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를 공식 출범하고, 전라남도 진도군 초등학생들이 참여한 첫 번째 수업을 성공적으로 종료했다고 27일 밝혔다.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는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 전개해 온 대표적인 사회공헌 사업 ‘주니어 캠퍼스’를 라이브 화상 플랫폼 기반의 원격 수업 방식으로 확장한 프로그램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대면 교육이 불가하거나 지리적 여건으로 인해 대면 방식의 주니어 캠퍼스를 진행할 수 없었던 지역의 초등학교 및 아동복지시설 등 기관 학생들에게 균등한 과학 창의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다.

첫 번째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는 지난 8일부터 24일까지 3회에 걸쳐 전라남도 진도군 소재 3개 초등학교 총 136명의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모든 프로그램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지역 별 정부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해 운영됐다.

수업에 참여한 학생들은 저학년과 고학년으로 난이도를 이원화해 제작한 과학탐구 키트를 조립해보며 어려운 과학 원리를 쉽고 재밌게 익힐 수 있는 ‘실험실 프로그램’, 미래 환경을 위해 나만의 친환경 자동차를 직접 만들어보는 ‘워크숍 프로그램’을 체험하며 과학 기술과 친환경 에너지의 중요성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에 참가한 진도 오산초등학교와 지산초등학교, 조도초등학교는 그간 지리적 제약으로 모바일 주니어 캠퍼스가 방문하지 못했던 만큼 이번 온라인 수업이 더욱 큰 의미를 가졌다.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앞으로도 꾸준한 온라인 주니어 캠퍼스 운영을 통해 보다 더 많은 어린이들이 지속가능한 과학기술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높이고 책임 있는 친환경 리더십을 함양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