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700억弗 돌파…애플·구글 이어 ‘5위’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700억弗 돌파…애플·구글 이어 ‘5위’

기사승인 2021. 10. 21. 09: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터브랜드 "갤럭시Z플립3, 비스포크 등 긍정영향"
전년보다 20% 껑충…2013년 이후 최고 성장률
clip20211021085228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처음으로 700억 달러를 돌파했다. 전년 대비 브랜드 가치 성장률도 20%를 기록해 ‘글로벌 톱5’ 브랜드 자리를 수성했다.

20일(현지시간) 세계 최대 브랜드 컨설팅 업체인 미국의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에서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는 전년 대비 20% 성장한 746억 달러(약 87조6550억원)를 기록하며 5위에 이름을 올렸다. 2013년 이후 최고 성장률이다.

삼성전자는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된 재무성과 혁신 제품 등을 기반으로 올해 글로벌 100대 블랜드 가치의 평균 성장률인 10%의 2배를 기록했다. 또 6위와의 격차도 지난해 54억 달러 대비 약 3배가 넘는 171억 달러로 벌렸다.

clip20211021084932
삼성전자의 연도별 브랜드가치 순위 /제공=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1위부터 4위까지는 애플,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구글이 차지해 지난해와 같은 순위를 유지했다. 다른 한국 기업으로는 현대차(35위)와 기아(86위)가 브랜드 가치100위권 안에 이름을 올렸다.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 상승 주요 요인으로 고객 중심 경영체제 개편과 지속가능경영 활동, ‘갤럭시Z 플립3·NEO QLED·비스포크 가전’ 등 혁신 제품 출시, AI·5G·전장·로봇· 등 미래 기술 선도를 위한 지속 투자 등을 꼽으며 평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고 밝혔다.

이영희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부사장은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가 지난해 글로벌 톱5에 진입한 데 이어 올해 2013년 이래 최고 성장률을 기록한 것은 매우 고무적인 성과”라며, “삼성전자 브랜드에 대한 글로벌 고객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고객 중심 경영을 통해 소비자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이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터브랜드는 기업의 재무성과 고객의 제품 구매시 브랜드가 미치는 영향, 브랜드 경쟁력 등을 종합 분석해 브랜드 가치를 평가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