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투★톡톡] “임영웅은 나의 원픽” 김영옥의 고백…강다니엘 “이준호 선배 ‘옷소매’ 연기 잘 봤죠”

[아투★톡톡] “임영웅은 나의 원픽” 김영옥의 고백…강다니엘 “이준호 선배 ‘옷소매’ 연기 잘 봤죠”

기사승인 2022. 01. 29.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윤종신 규현
윤종신(왼쪽), 규현 /제공=SJ레이블
★규현 “‘계간 조규현’ 하려다 포기했어요” = 사계절 프로젝트로 대중과 만난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규현이 행보를 마무리 하는 신보 ‘러브 스토리’를 발매했습니다. 1년 반이 넘는 시간 동안 계절을 담은 곡들을 발매해온 규현은 ‘월간윤종신’으로 한 달에 한 번 신곡을 내는 가수 윤종신에 대한 존경을 드러냈는데요. 최근 열린 온라인 쇼케이스의 MC를 맡은 윤종신에게 “‘월간 윤종신’처럼 계절별로 신곡을 내는 ‘계간 조규현’을 하고 싶었다. 하지만 이번 프로젝트를 하면서 즐겁지만은 않더라”라고 고충을 털어놓은 뒤 “진짜 윤종신이 대단하다는 걸 느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윤종신은 “나는 오랫동안 해서 그렇다. 오랫동안 쌓으면 잘 할 수 있다”고 조언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준영
이준영 /제공=제이플랙스
★이준영 “‘아기 파이리’ 별명 너무 좋아요” = 최근 SBS 드라마 ‘너의 밤이 되어줄게’에서 밴드 루나의 리더 윤태인 역으로 출연한 이준영은 시청자들의 센스에 감탄했다는데요. 그는 종영 인터뷰에서 “시청자들이 태인이가 화를 내도 하나도 안 무섭다며 ‘아기 파이리(애니메이션 ’포켓몬‘의 캐릭터)’라는 별명을 지어주더라. 너무 귀여웠다. 사실 태인이가 미운 캐릭터로 비춰지면 어쩌나 걱정이 많았는데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습니다.

김영옥
김영옥/제공=채널S
★ 김영옥 “임영웅은 나의 원픽” = 배우 김영옥이 가수 임영옥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는데요. 채널S 예능프로그램 ‘진격의 할매’의 고정 MC를 맡은 그는 초대하고 싶은 사람으로 주저 없이 ‘임영웅’을 언급했습니다. 김영옥은 임영웅의 노래인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부르는가하면 “그 친구가 지금 고민은 없을 것이지만 한 번 모시고 싶다”라며 수줍은 팬심을 드러내 귀여움을 자아냈습니다.

강다니엘
강다니엘/제공=디즈니+
★ 강다니엘 “이준호 선배님 연기 잘 봤어요” = 가수 강다니엘이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너와 나의 경찰수업’으로 데뷔 후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하는데요. 가수 활동을 하다 연기자의 길을 걷고 있는 많은 선배들 중 롤모델이 있느냐라는 질문에 “(‘옷소매 붉은 끝동’의) 이준호 선배의 연기 잘 봤다”라며 “제가 연기라는 영역에 (본격적으로)도전했을 때 롤모델이 생길 것 같다. 지금은 선배들하고 격차가 있고, 아직 저의 연기를 잘 모르기 때문에 모든 분들이 롤모델”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으로 배우로서 보여 줄 강다니엘의 모습도 기대가 되네요!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