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성시, 음식물류 폐기물 RFID기반 종량기 추가 설치

안성시, 음식물류 폐기물 RFID기반 종량기 추가 설치

기사승인 2022. 05. 19. 13: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관 개선과 악취 저감, 음식물 쓰레기 감량효과 기대
안성시, 음식물류 폐기물 RFID기반 종량기 추가 설치
안성시청
안성 이진 기자 =경기 안성시는 이달부터 공동주택 4개 단지에 음식물류 폐기물 RFID기반 종량기 52대를 추가 설치한다.

음식물류 폐기물 RFID기반 종량기란 음식물류 폐기물을 배출할 때 세대별 배출카드를 사용해 음식물 쓰레기를 버리면 배출량을 자동 측정하고 이에 따른 수수료를 부과(세대별 아파트 관리비에 포함)하는 방식이다.

이 경우 음식물 종량제 봉투를 별도 구매하지 않아도 되며 적은 양의 음식물쓰레기가 발생해도 수시로 편리하게 배출할 수 있다.

또한 음식물 쓰레기통의 외부 노출을 방지해 미관이 개선되고 악취가 저감되는 효과(자동 악취 제거제 분사)는 물론, 버릴 때마다 배출량을 바로 확인할 수 있어 음식물쓰레기 감축에도 효과적이다.

지난해 시범사업을 추진했던 공도읍 부영아파트의 경우 안성시 1인당 음식물류 폐기물 배출량 대비 약 13.7%의 감량 효과가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는 지역 내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공모 신청을 받은 결과 4개의 공동주택(KCC스위첸아파트, 우방아이유쉘아파트, 쌍용스윗닷홈아파트, 아양LH2단지아파트)이 최종 선정됐으며 종량기 총 52대를 설치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음식물쓰레기는 막대한 처리 비용이 발생할 뿐만 아니라 처리과정에서 많은 탄소가 배출되기 때문에 가정에서부터 음식물쓰레기를 줄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시범사업을 통해 RFID 설치의 음식물쓰레기 배출 감량효과가 입증된 만큼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시는 향후 신축되는 공동주택은 사업 시행자가 의무적으로 설치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하는 등 RFID기반 종량기의 설치율을 더욱 높여 나갈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