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바이든 “한미동맹, 북한 위협 억제하는데 매우 중요”

바이든 “한미동맹, 북한 위협 억제하는데 매우 중요”

기사승인 2022. 05. 21. 17: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한미 정상회담<YONHAP NO-3034>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확대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연합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1일 “한미동맹은 북한의 위협을 억제하는데 매우 중요했다”며 “세계의 안전을 유지하는데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열린 한미 확대 정상회담에서 “한미 동맹은 공통의 희생, 그리고 대한민국의 자유에 대한 공통의 의지를 기반으로, 또한 힘으로 국경을 바꿔선 안된다는 강한 의지를 기반으로 구축됐다”며 “오늘 이 방한을 통해서 우리의 한미동행은 한단계 더욱 격상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수십년 동안 한미동맹은 지역 평화 그리고 번영의 핵심축이었다”며 “또 북한의 위협을 억제하는데도 매우 중요했다”고 강조했다. 또한 “오늘 한미동맹은 이 지역 그리고 또 세계의 안전을 유지하는데 필수적”이라며 “우리 양국은 이시대의 기화와 도전에 함께 부응하고 있다”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코로나 대처, 공급망 확보, 기후위기 대처, 지역안보 강화, 그리고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을 위한 규범 설정에도 한미동맹 함께 한다”며 “양국간의 위대한 우정을 더욱 돈독히 가져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