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인수상정·다목적무인헬기·사격통제체계 등 미래 해양시대 첨단무기 한눈에

무인수상정·다목적무인헬기·사격통제체계 등 미래 해양시대 첨단무기 한눈에

기사승인 2022. 06. 22.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LIG넥스원, 2022 국제해양안전대전 참가
사진1 - 2022-06-22T083937.236
인천 송도컨벤션에서 개최된 ‘2022 국제해양안전대전’ LIG넥스원 전시관./제공=LIG넥스원
LIG넥스원(대표이사 김지찬)이 22일 인천 송도컨벤션에서 열린 ‘2022 국제해양안전대전’에서 미래 해양력 강화에 필요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LIG넥스원은 유·무인 융복합 무기체계를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군 핵심전력으로 선정하고 분야별 기술 선점을 위해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투자를 병행해 왔다.

LIG넥스원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국방과학연구소(ADD) 민군협력진흥원의 민군기술협력사업으로 개발한 ‘다목적 무인헬기’와 육군에서 신속시범획득사업으로 시범운용 중인 ‘소형 정찰·타격 복합형 드론’을 선보인다.

특히 감시정찰, 통신중계, 물자수송 및 다양한 해양작전 임무수행이 가능한 ‘다목적 무인헬기’는 회전익기 특성상 수직이착륙이 가능하다. 타 무인체계 대비 높은 운용 안정성은 물론 제작 및 유지비용 측면에서도 가격경쟁력을 갖추고 있어 국내시장은 물론 해외 수출도 기대되는 무기체계다.

LIG넥스원은 최첨단 감시정찰 장비와 소화포를 탑재한 무인경비정 ‘해검’ 및 유인함정의 무인화가 가능한 자율무인키트, 해경 경비함에 설치된 항해레이더와 전자광학추적장비가 획득한 표적정보를 기반으로 함포 사격을 통제하는 사격통제체계 등을 전시한다. 사격통제체계는 해수 유동해석 기술을 이용한 소화포 운용·통제 기능과 360도 전방위 영상의 인공지능(AI) 자동식별 기능을 추가한 게 특징이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는 “위성, 무인기, AI 등 국방분야에서 쌓은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해양 작전환경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하겠다”며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미래 해양력 강화를 위한 연구개발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