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효록스님 ‘스님의 그림자’...심리상담가·수행자의 고백

효록스님 ‘스님의 그림자’...심리상담가·수행자의 고백

기사승인 2022. 07. 05. 18: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수행과 상담심리 융합을 자신의 체험으로 설명
clip20220705175936
상담심리 전문가이면서 비구니인 효록스님이 책을 냈다.

효록스님은 동국대(경주)에서 선학과 불교학, 사회복지학을 전공하고, 동국대 대학원에서 불교상담학으로 석사학위를, 서울불교대학원대학교에서 자아초월 상담학으로 상담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불교 수행자면서 상담심리 전문가이기도 한 효록스님은 이 책에서 수행과 상담심리가 어떻게 융합되고 통합될 수 있는지, 자신의 체험을 통해 설명한다.

특히 저자 스스로가 오랜 기간 상담을 받았던 경험은 상담심리 전문가가 되는 데 커다란 도움이 됐다고 고백한다. 효록스님은 여성 수행자로서 감추고도 싶었을 자신의 어두운 면을 기꺼이 독자들에게 고백하는 용기를 냈다.

스님은 “나는 이 책에 내 수치심, 죄책감, 불안, 공포, 두려움, 분노, 우울, 무기력, 불신 등 부정적인 감정과 신념의 찌꺼기를 마주하는 흔적과 그것으로부터 자유로워지는 과정을 담았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