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국에서 공부한 세계 인재들, 귀국환송회 개최

한국에서 공부한 세계 인재들, 귀국환송회 개최

기사승인 2022. 08. 17. 12: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교육부
교육부와 국립국제교육원은 국내 학위를 취득한 정부초청외국인장학생의 졸업을 축하하기 위해 18일 국립국제교육원에서 귀국 환송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정부초청외국인장학생은 총 474명으로 학부 29명, 석사 381명, 박사 61명, 연구과정 3명이다. 이들 학생들은 총 110개국에서 선발돼 국내 64개 대학에서 수학했다. 권역별로 아시아가 249명(52%)으로 가장 많다. 그 외 유럽(79명, 17%), 아프리카(82명, 17%), 아메리카(64명, 14%) 순이다. 전공별로는 인문사회계열(269명, 57%), 자연공학계열(187명, 39%), 예체능계열(18명, 4%) 순으로 많았다.

교육부는 올해 한국 정부초청외국인장학생 동문회를 직속 비영리법인으로 전환했으며 향후 동문 간 교류활동 등 동문회 활동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정부초청외국인장학사업(GKS, Global Korea Scholarship)'은 1967년 시작한 사업으로, 전 세계의 고등교육 우수 인재를 초청해 국내 대학(원)에서 학위를 취득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그간 배출된 7400여 명의 졸업생들은 교수, 기업인, 공무원 등 전 세계의 정계, 재계, 학계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에서 영향력 있는 지도자(리더)로 활동하고 있다.

박지영 국제협력관은 축사에서 "낯선 환경에서 성공적으로 학업을 마친 여러분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한국에서 공부한 성과와 인연들이 중요한 자산이 되어 조국과 한국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할 세계 인재로 성장하길 응원한다"고 밝힐 예정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