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능 당일 회식 후 교사 성추행한 50대 교장 검거

수능 당일 회식 후 교사 성추행한 50대 교장 검거

기사승인 2023. 11. 17. 14: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3080401000482100024091
서초경찰서. /연합뉴스
수능 당일 회식 뒤 귀갓길에서 같은 학교 교사를 성추행한 교장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서초구 소재 한 고등학교 50대 교장 A씨를 강제추행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10시 30분쯤 회식을 마치고 같이 길을 걷던 피해 교사를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통해 범행 정황을 확인했다. A씨는 피해자가 다른 곳으로 피했음에도 뒤따라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A씨의 범행은 피해 교사의 귀가를 기다리던 남편이 신고하면서 드러났다.

A씨는 범행을 부인하고 있는 상태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