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질병청, 유니세프와 감염병 분석·대응 협력 논의

질병청, 유니세프와 감염병 분석·대응 협력 논의

기사승인 2023. 11. 24. 15: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31124155348
/질병관리청
지영미 질병관리청장이 24일 국제연합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키티 반 더 헤이덴(Kitty Van der Heijden) 부총재와 양자 면담을 갖고 양 기관의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지영미 청장과 헤이덴 부총재는 전 세계 아동 백신 접종률 제고, 기후변화로 추동되는 감염병의 발생과 유행에 대한 분석 및 대응, 중·저소득 국가의 보건의료 인프라 개선 및 이를 위한 전문가 간 협력 등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아프리카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 추진하고 있는 양 기관의 협력사업 현황을 공유하고 향후 아프리카 지역의 팬데믹 대응과 예방접종 역량 강화 지원 등 협력 가능한 분야에서 전문가 간 협의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양 기관은 오늘 고위급 양자 면담을 필두로, 향후 후속 고위급 면담, 협력과제 발굴·진행을 위한 유니세프 본부 및 서울연락사무소와의 실무협의 등을 통해 세부적이고 구체적인 협력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지영미 청장은 "유니세프는 미래 신·변종 감염병의 출현, 기후변화로 인한 질병 위험 등에 대해 신속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훌륭한 파트너"라며 "향후 유니세프와의 협력을 확대해 글로벌 보건안보, 특히 아동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전세계 전문가 네트워크를 다져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