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간쓰레기 전락한 中 스타 우슈보, 이유 있다

인간쓰레기 전락한 中 스타 우슈보, 이유 있다

기사승인 2023. 11. 26. 1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 무명 내연녀 여럿 두고 카사노바 생활
내연녀에 위자료 지급하고 신고, 수감 생활 하게 만들어
당국에 의해 활동 금지 당하면서 최근 파산도
현재는 당국에 의해 이른바 례지(劣迹·품행 불량) 연예인으로 찍혀 완전히 퇴출된 중국 연예계의 A급 스타 우슈보(吳秀波·55)는 한때 인기가 대단했다. 국민 아저씨로 불렸다면 더 이상 설명은 필요 없다고 해도 좋다.

clip20231126104825
한때의 중국의 국민 아저씨 우슈보와 그의 내연녀였던 천위린. 둘 모두 지전분한 사생활로 완전 퇴출됐다./미국의 중국어 인터넷 매체 보쉰(博訊).
하지만 그는 완전 퇴출될 정도로 진짜 인간쓰레기라고 할 수 있었다. 한마디로 '두 얼굴의 사나이'라고 해도 크게 틀리지 않았다. 어느 정도인지는 그가 퇴출되기 직전의 행보를 살펴보면 잘 알 수 있다.

중화권 연예계 정보에 밝은 베이징 소식통들의 26일 전언에 따르면 그는 인기 절정이던 2000년대 후반 당시 미성년자였던 천위린(陳昱霖·35)이라는 신인 배우를 우연히 알게 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후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2011년부터는 천이 아예 공공연하게 샤오싼(小三), 즉 내연녀라는 사실을 주변의 절친한 지인들에게 알리고 다녔을 정도였다. 심지어 그녀의 가족들도 이 사실을 알았다고 한다.

그러다 2018년 그녀는 은밀한 이 비밀을 대놓고 공개해버렸다. 이유는 있었다. 그녀가 우에게 자신 외에 두, 세명의 내연녀들이 더 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았던 것이다. 말하자면 우가 샤오오쓰(小四), 샤오우(小五)까지 두고 있었다는 말이 된다. 그녀가 질투에 눈이 멀었다는 얘기도 될 수 있다.

우에게는 발등에 불이 떨어졌다. 당연히 그는 사태 해결을 위해 백방으로 노력했다. 결국 천에게 거액의 입막음용 위자료를 지불했다. 여기까지라면 모든 것이 지저분하기는 했으나 해피엔딩이라고 할 수 있었다.

그러나 우는 상상 외로 더욱 지저분했다. 천이 거액의 위자료를 지급하라고 협박했다면서 고소를 한 것이다. 이로 인해 그녀는 졸지에 꽃뱀이 돼 철창에 갇히는 신세가 되지 않으면 안 됐다. 다행히도 감옥에서 온갖 수모를 다 겪은 후 집행유예로 나왔으나 여성 입장에서는 치명타를 입었다고 할 수 있었다.

우도 무사하지는 못했다. 례지 연예인으로 찍혀 퇴출될 수밖에 없었다. 이후 그는 국민 아저씨가 아니라 인간쓰레기라는 사실을 여러번에 걸쳐 증명하기도 했다. 아들의 데이트 폭력, 외화 밀반출 등 이루 나열하기도 힘들 정도의 사건들로 인해 구설수에 올랐다는 사실만 거론해도 괜찮지 않나 싶다.

최근 그는 주변 지인에게 사기를 당해 무려 5억 위안(元·915억 원)의 피해를 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주변 지인들의 전언에 의하면 이 때문에 완전 파산에 이르렀다고 한다. 이 정도면 하루도 잠잠할 날이 없다고 해야 할 것 같다. 그가 인간쓰레기로 전락한 것은 다 이유가 있는 듯하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