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협은행 ‘농식품 기업여신’ 잔액 30조 달성…“기업 지원 성과”

농협은행 ‘농식품 기업여신’ 잔액 30조 달성…“기업 지원 성과”

기사승인 2023. 11. 30. 09: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농식품 기업 맞춤형 상품 제공 노력
"농식품 산업 성장 위해 최선"
d
이석용 NH농협은행장(왼쪽에서 다섯 번째)이 지난 29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사에서 열린 '농식품 기업여신 30조원 달성' 행사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지난 29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사에서 '농식품 기업여신 잔액 30조원 달성' 기념 행사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농식품금융 선도은행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기업을 우대하는 'NH농식품그린성장론', 스마트농업 활성화를 위한 'NH스마트팜론' 등 농업·농식품 기업 맞춤형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정부 농식품 산업 민간 투자 활성화의 일환으로 우수 농식품 기업 우대상품인 'NH농식품기업우대론'을 출시하며 기업 지원을 강화한 바 있다.

이석용 행장은 "농업·농식품기업에 대한 지원은 농협은행의 DNA이자 정체성으로, 지속가능한 농업·농식품산업의 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