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한화생명, 인도네시아에 ‘디지털 패밀리센터’ 완공

한화생명, 인도네시아에 ‘디지털 패밀리센터’ 완공

기사승인 2023. 11. 30. 09: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자료_한화생명_인도네시아_'디지털_패밀리센터'_완공식1
한화생명이 인도네시아 현지 여성과 아동을 위한 '디지털 패밀리센터'를 조성하고 29일 완공식을 진행했다. 이날 완공식에 참석한 홍정표 한화생명 커뮤니케이션실 부사장(좌측에서 세번째)과 남궁훈 인도네시아법인장(맨 좌측),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총장(좌측에서 두번째) 및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부시장 와유 하리야디(우측에서 다섯번째), 여성가족보호국장 모함마드 미프타훌로 따마리(우측에서 네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화생명
한화생명은 인도네시아 현지 여성과 아동을 위한 '디지털 패밀리센터'를 조성하고 지난 29일 완공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디지털 패밀리센터'는 자카르타에 위치한 여성가족보호부 건물 내 2개층에 조성됐다.

이 곳은 전문 상담사들이 화상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개별 상담을 진행하는 온라인 상담센터, 팟 캐스트 콘텐츠를 제작·송출하는 스튜디오, 정신건강·코딩·지역사회 프로그램이 열리는 다목적 커뮤니티 공간, 아동의 놀이와 교육을 위한 키즈룸 등으로 채워졌다.

앞으로 '디지털 패밀리센터'는 자카르타의 320여개 지역아동센터를 총괄하는 컨트롤 타워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 여성과 아동을 위한 멘탈 케어 프로그램 운영 및 복지 증진을 위한 커뮤니티 활동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한화생명은 기존에 오프라인 위주로 진행돼 온 상담활동을 온라인으로도 진행할 수 있도록 디지털 인프라를 갖추는 데 노력을 기울였다.

내년에는 디지털 패밀리센터와 연계한 지역아동센터에도 온라인 상담부스를 설치해, 더 많은 여성과 아동이 심리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이 날 완공식에는 홍정표 한화생명 커뮤니케이션실 부사장 및 남궁훈 인도네시아법인장,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총장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부시장 와유 하리야디(Wahyu Haryadi), 여성가족보호국장 모함마드 미프타훌로 따마리(Mochamad Miftahulloh Tamary) 및 정부 부처 관계자, 지역 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홍정표 한화생명 부사장은 "2017년부터 인도네시아 정부와 함께, 취약아동과 여성의 복지 개선을 위해 협업을 해왔다"며 "디지털 패밀리센터가 자카르타 지역민의 복지 개선에 기여하고, 향후 디지털 인프라 확장으로 더 많은 인도네시아 국민들이 이와 같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