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토부 “GTX-D·E·F 추진안, 연말 또는 내년 초 발표”

국토부 “GTX-D·E·F 추진안, 연말 또는 내년 초 발표”

기사승인 2023. 12. 05. 18: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원희룡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왼쪽)이 지난 8월 2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역 코엑스에서 진행된 GTX-C 민간투자사업 실시협약 체결식에서 발언하고 있다./국토부
국토교통부가 GTX-D·E·F 노선 추진 방안을 이르면 이달 중 발표할 예정이다.

박지홍 국토부 철도국장은 5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빠르면 연말, 늦어도 내년 초에 발표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 같이 말했다.

박 국장은 이번 사업에 대해 "재정으로 할지, 민자로 할지 추후 철도망계획에 반영하고 예비타당성조사를 거쳐 확정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토부는 민간이 투자할 의향이 있는 구간은 민자사업으로 진행하고 민간 참여 의사가 없는 구간은 재정사업으로 할 방침이다.

박 국장은 "민간 투자 활성화를 통해 정부 재정의 한계를 극복하고 많은 국민이 편리한 교통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서울 지하철 5호선 김포·검단 연장 노선 조정도 이달 중 마무리하기로 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