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스원, 시설 개선 공사로 인프라 서비스 부문 성장 이어질 것”

“에스원, 시설 개선 공사로 인프라 서비스 부문 성장 이어질 것”

기사승인 2023. 12. 06. 08: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DS투자증권은 6일 에스원에 대해 4분기 신규 수주 증가 및 시설 개선 공사로 인프라 서비스 쪽에서의 성장도 이어질 것으로 판단했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8만4000원을 유지했다.

DS투자증권이 전망한 에스원의 4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5.7%, 16.2% 증가한 6663억원, 437억원이다.

DS투자증권은 수술실 등에서의 CCTV 의무화 관련 매출이 4분기에도 인식될 것이기에 시큐리티 서비스 내 보안 상품 판매 매출 증가가 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또한 신규 수주 및 시설 개선으로 인프라 서비스 부분에서의 성장도 나타날 것이라고 판단했다.

에스원은 보안 산업 내 M/S 1위의 업체로 매년 역성장 없는 안정적인 실적을 실현하고 있다. 특히 실적을 바탕으로 한 꾸준한 현금흐름을 통해 50% 이상의 배당 성향을 유지하고 있다. 에스원은 현재 주당 2500원의 배당금을 지급하고 있으며, 이는 전일 종가 기준으로 배당수익률 4.3%이다.

DS투자증권은 현재 보유 자금 활용 방안으로 배당 확대도 검토 중인 것으로 파악되기에 주당배당금 증가도 기대할 수 있다는 평가를 내놨다.

김영규 DS투자증권 연구원은 "또한 2023년 3분기 말 기준 무차입 경영 기조를 유지하고 있어 고금리 영향을 받고 있지 않고 있다"라며 "이를 통해 에스원은 고금리 상황에서도 꾸준한 실적과 현금흐름을 창출할 수 있으며 이는 안정적인 배당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판단했다.

이어 김 연구원은 "연말 시즌으로 배당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전일 종가 기준으로 최소 4.3% 이상의 배당수익률이 기대된다"라며 "변동성이 높은 국면에서 안정적인 기업인 만큼 매수를 추천한다"라고 설명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