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사장, 연임 밝혀도 우선 심사 아냐” KT&G, 이달 중 후보 선임 절차 진행

“사장, 연임 밝혀도 우선 심사 아냐” KT&G, 이달 중 후보 선임 절차 진행

기사승인 2023. 12. 08.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KT&G 이사회는 현직 사장이 연임 의사를 밝힐 경우 다른 후보자에 우선해 심사 할 수 있는 조항을 삭제하는 등 이사회 규정을 개정했다.

KT&G는 지난 7일 이사회를 열고 차기 사장 후보자 선정 절차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이 같이 결정했다고 8일 밝혔다.

KT&G의 사장후보 검증 과정은 지배구조위원회, 사장후보추천위원회, 이사회 등 총 3단계로 진행된다.

상설위원회인 지배구조위원회는 사장후보자에 대한 심사 기준 제안과 사장후보자군 구성 및 심사대상자 물색‧추천 등을 담당한다. 이를 기반으로 비상설위원회인 사장후보추천위원회는 심사를 거쳐 최종 후보자를 선정하고 이사회에 추천한다.

이후 이사회의 후보자 선정 및 주주총회 안건 상정 결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주주총회에서 주주 전체의 총의를 반영해 사장 선임이 결정된다. 지배구조위원회 및 사장후보추천위원회 위원은 경영진으로부터 독립적인 사외이사로 전원 구성된다.

임민규 KT&G 이사회 의장은 "사장 선임 절차의 공정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해 최근 이사회 규정을 개정했다"며 "이달 중으로 지배구조위원회를 개최하는 등 적법한 절차에 따라 선임 과정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