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동해시, 내년 노인일자리 198억 투입…5275명 모집

동해시, 내년 노인일자리 198억 투입…5275명 모집

기사승인 2023. 12. 09. 08: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31209081903
강원 동해시청./제공=동해시청
강원 동해시가 다가오는 초고령화 시대를 대비해 내년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9일 시에 따르면 11월 말 기준 동해시의 65세 이상 인구는 2790명으로 전체 인구 대비 23%를 차지한다. 이에 시는 내년도 노인 일자리 사업에 198억원을 투입한다.

모두 4개 유형(공익형,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취업알선형)의 68개 사업 5275명 규모의 노인 일자리 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올해 노인 일자리 사업 170억원, 4천997명 규모와 비교하면 사업비는 16.1%(28억원), 인원은 5.7%(278명)가 각각 늘어난 수치다.

내년도 일자리 참여자는 행복한 경로당 봉사 도우미, 반짝반짝 거리 지킴이, 환경지킴이 활동, 취약계층 식사 지원, 독거노인 돌보미 파견 활동 등에 투입된다.

시는 오는 27일까지 노인 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석해진 가족과장은 "초고령사회 늘어나는 노인 인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어르신들의 다양한 경험과 지식을 활용할 수 있는 양질의 일자리를 지속해 창출해 나가는 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또 공익활동형(월 30시간 기준)의 경우 27만 원에서 29만 원으로, 사회서비스형(월 60시간 기준)은 59만 4000원에서 63만 4000원으로 각각 2만원과 4만원이 인상됐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