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LIG넥스원, 군 위성통신체계-II 신규 단말 양산계약 체결

LIG넥스원, 군 위성통신체계-II 신규 단말 양산계약 체결

기사승인 2021. 09. 15. 1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5년까지 총 2146억 원 규모 양산 진행
군 통신체계 고도화 및 방산업계 활성화 기대
사진자료 (7)
군 위성통신체계 개념도./제공=LIG넥스원
한국군의 전력 체계를 유기적으로 연결하고, 감시정찰·지휘통제(C4I)·타격체계를 실시간으로 연동·지원하며 네트워크 중심전(NCW)을 뒷받침할 ‘군 위성통신체계-II 연동 신규 단말’의 본격 양산이 추진된다.

LIG넥스원(대표이사 김지찬)은 15일 공시를 통해 방위사업청과 ‘군 위성통신체계-II 신규 단말 양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금액은 총 2146억 원 규모다. 2025년까지 다대역, 이동형(OTM: On-The-Move), 수상함용 등 군 위성통신체계-II 연동 통신단말의 양산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국군 전용 위성통신체계인 아나시스 2호(ANASIS-II)와 연동하게 되는 신규 통신단말의 양산 및 전력화가 진행되면, 전송 용량은 물론 대 전자전(Anti-Jamming) 능력 등 핵심 성능과 보안성이 크게 강화된 통신체계를 확보하게 된다.

특히 기존의 지상 통신체계는 산악 등 지형적 환경에 따라 통신이 끊기는 음영지역이 발생하지만, 군 통신위성은 한반도 전 지역 어디서나 24시간 안정적인 통신을 지원할 수 있다.

위성통신 단말의 양산에는 송·수신 신호를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모뎀과 안테나 장치, 소프트웨어 등 핵심 구성품과 관련된 다수의 국내 업체들이 참여하고 있어 국내 방산업계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LIG넥스원은 위성통신 단말 개발사업 등에 참여하며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를 최대한 활용해 뉴 스페이스 시대의 우주산업 발전에도 기여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LIG넥스원 관계자는 “산·학·연·군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으로 본격적인 양산이 시작된 군 위성통신체계-II 신규 단말이 우리 군의 전력강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협력회사들과 공조해 일정 및 품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