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가스공사, 글로벌녹색성장기구와 그린수소 개발 MOU

가스공사, 글로벌녹색성장기구와 그린수소 개발 MOU

기사승인 2021. 09. 16. 17: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인니 등 해외 그린수소 공동 개발 나서기로
한국가스공사
16일 양진열 한국가스공사 수소사업본부장(오른쪽)이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와 서울 광나루로 GGGI 본사에서 인도네시아 등 그린수소 사업 개발 유망 국가에서의 공동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제공=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16일 글로벌녹색성장기구(GGGI·The Global Green Growth Institute)와 인도네시아 등 그린수소 사업 개발 유망 국가에서의 공동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양진열 가스공사 수소사업본부장과 프랭크 리즈버만 GGGI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양사는 앞으로 인도네시아의 풍부한 지열·수력 등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 및 국내 도입사업을 우선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그린수소 생산 사업 개발을 위한 타당성 조사 △현지 정책·제도 수립 및 금융 지원 △유관기관과의 파트너십 공동 체결 및 친환경 사업 정보 공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가스공사는 해외 그린수소 개발을 주도적으로 추진할 발판을 마련해 가격 경쟁력을 갖춘 그린수소를 국내에 도입해 미래 친환경 에너지 시장을 선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해외 그린수소 생산 및 도입을 앞당겨 국가 탄소중립 정책에 기여하고 대한민국 대표 수소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15일 가스공사는 대구 본사에서 탄소중립을 위한 에너지 전환 사업의 일환으로 쌍용건설 및 평택에너지서비스와 ‘평택 연료전지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가스공사는 인천에 이어 평택 LNG 생산기지에서 증발가스(BOG)를 원료로 활용하는 100MW급 연료전지 발전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2026년부터 수소 연료전지를 통해 생산한 전력 및 열에너지를 지역사회에 공급할 계획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