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원불교, 인성 프로그램 ‘심심풀이’ 최우수 평가받아

원불교, 인성 프로그램 ‘심심풀이’ 최우수 평가받아

기사승인 2022. 05. 19. 11: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체부, 우수인성교육 사업평가에서 선정
clip20220519111602
심심풀이 프로그램을 설명하는 원불교 김법안 교무(완산청소년문화의집) 모습./제공=원불교
원불교의 대표 인성교육 프로그램 ‘심심풀이’가 서울대 종교문제연구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우수 인성교육 사업평가에서 최우수 인성교육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지역 기반 연계 활동을 강화하고 지속적인 프로그램 업데이트를 통해 인성교육의 고유성을 강화해 온 결과로 학교 현장과 청소년시설 등에서의 높은 만족도가 반영된 결과였다.

지난 18일 오전 11시 서울대학교 호암교수회관 파인룸에서 진행된 종교계 청소년 인성교육 실무자 워크숍 및 간담회에서는 종교계 인성교육 프로그램과 청소년에게 미치는 효과를 평가하고 우수사례를 선정했다. 원불교 청소년 마음공부 심심풀이는 최우수 프로그램에 선정됐고, 우수 프로그램에는 한국YMCA전국연맹의 ‘생명평화의바람꽃’ 프로그램이 선정됐다.

서울대 종교문제연구소 성해영 교수는 ‘청소년과 마음의 문제에 대해 어쩌면 집요하리만큼 깊이 있게 연구하고 프로그램화에 노력한 성과이며, 종단 내 긴 호흡으로 지속적인 연구성과와 전달체계, 지도자 관리 등에 집중한 결과 압도적인 실적을 나타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이제는 명실상부한 청소년 인성교육의 대표 브랜드가 된 만큼 다양한 협업을 강화해 학교폭력 등 청소년 이슈에 대응하는 종단간 프로그램의 개발에도 역할 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심심풀이 프로그램 개요, 주요 실적 및 발전계획 등 사례발표를 진행한 원불교 청소년국 윤대기 교무는 “종합 평가 진행 시 현장 강사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확인할 수 있다. 지역 현장에서 청소년과 소통하며 존중과 배려심을 가지고 책임 있게 수업을 진행해준 심심풀이 현장 강사들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