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제시, 싸이 소속사 피네이션 떠난다 “앞으로의 행보 응원할 것”

제시, 싸이 소속사 피네이션 떠난다 “앞으로의 행보 응원할 것”

기사승인 2022. 07. 06. 17: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시
제시/제공=피네이션
가수 제시가 싸이 품을 떠난다.

피네이션은 6일 “당사와 제시의 전속계약이 최근 만료됐다”며 “첫 번째 아티스트로서 피네이션의 시작부터 현재까지 함께한 제시는 뜨거운 열정과 끊임없는 노력으로 보다 많은 팬분들에게 사랑받는 아티스트로 자리 매김했다”고 말했다.

이어 “나아가 그러한 과정과 성과는 피네이션의 모든 구성원들에게도 긍정적이고 즐거운 자극이 됐다. 앞으로 펼쳐질 제시의 아티스트 행보를 응원할 것이며, 그녀의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 계속해서 따뜻한 격려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피네이션은 가수 싸이가 수장으로 있는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크러쉬, 현아, 헤이즈, 스윙스 등이 소속 돼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