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尹대통령, 당 지도부 4역과 비공개 오찬…“예산안·민생법안 신속 처리에 야당 협조 구해야”

尹대통령, 당 지도부 4역과 비공개 오찬…“예산안·민생법안 신속 처리에 야당 협조 구해야”

기사승인 2023. 12. 05. 16: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5일 용산 대통령실서 식사
윤석열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비공개 오찬<YONHAP NO-2659>
윤석열 대통령이 5일 국민의힘 지도부와 비공개 오찬 회동을 하고 있다. 이날 회동에는 김기현 대표와 윤재옥 원내대표, 유의동 정책위의장, 이만희 사무총장 등 '당 4역'이 참석했다./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비공개 오찬<YONHAP NO-2660>
윤석열 대통령이 5일 국민의힘 지도부와 비공개 오찬 회동을 하고 있다. 이날 회동에는 김기현 대표와 윤재옥 원내대표, 유의동 정책위의장, 이만희 사무총장 등 '당 4역'이 참석했다./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은 5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국민의힘 김기현 대표, 윤재옥 원내대표, 유의동 정책위의장, 이만희 사무총장 등 '당 4역'과 오찬을 함께 했다.

윤 대통령과 여당 지도부는 이 자리에서 어려운 민생을 챙기도록 정책과 예산 등 모든 분야에서 당과 대통령실의 원활한 소통 체계를 강화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고 이 사무총장이 국회 소통관 브리핑에서 전했다.

윤 대통령과 여당 지도부는 어려운 민생경제 상황을 감안해 내년도 예산안과 민생법안을 더욱 신속히 처리할 수 있도록 야당에도 협조를 구하기로 했다고 이 사무총장은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이 제60회 '무역의날'이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대내외 여건이 어려운 가운데 수출 현장의 애로사항을 밀착 관리하고, 규제를 혁파하는 데 힘을 모으자"고 당부했다고 이 사무총장은 전했다.

참석자들은 또 가덕도 신공항과 북항 개발 등 부산지역의 발전을 위한 차질 없는 정책 추진 등을 논의했다. 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실패에 따른 지역 민심을 다독이려는 의도가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윤 대통령과 여당 지도부의 회동은 서울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참패 직후인 지난 10월 18일 오찬 이후 한 달 반 만이다. 오찬에는 최근 대통령실 개편으로 진용이 새로 꾸려진 용산 2기 참모들도 함께했다. 오찬 식탁에는 윤 대통령을 중심으로 오른쪽에 당 지도부, 왼쪽에 김대기 비서실장과 이관섭 정책실장, 한오섭 정무수석 등이 자리를 잡았다. 이도운 홍보수석과 김수경 대변인도 참석했다.

후원하기 기사제보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