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방부 검찰단, 공군 15특수임무비행단 압수수색

국방부 검찰단, 공군 15특수임무비행단 압수수색

기사승인 2021. 06. 17. 13: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망 여중사 피해사실 노출 혐의
국방부 검찰단82
성추행 피해 뒤 극단적 선택을 한 이 모 공군중사 사건을 수사중인 국방부 검찰단이 17일 사망당시 이 중사의 소속 부대였던 공군 15특수임무비행단을 압수수색했다.

국방부는 이날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의 피해사실을 노출시켰다는 혐의를 받고 있는 15특수임무비행단 부대원들의 사무실에 대하여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 중사 유족 측은 지난 7일 사건 초기 국선변호사를 맡았던 공군 법무관 A중위를 고소하면서 피해자의 인적 사항과 사진 등을 외부로 유출하는 등 혐의가 있다고 주장했고, 국방부 검찰단은 최근 A중위 소환 조사 등을 통해 15특수임무비행단 부대원 일부가 이 중사의 신상을 유포한 혐의를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