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오싹한 얘기하며 무더위 ‘쌈’켜요...쌈데이 이색 영상 공모

기사승인 2021. 07. 22. 1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광주 남명우 기자 = 경기 광주시가 무더운 여름을 맞아 신선한 먹거리와 오싹한 이야기로 더위를 날린다.

시는 오는 31일 ‘쌈으로 하나되는 날’ 쌈 데이를 맞아 ‘무더위 쌈키는 쌈먹방 영상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영상공모전은 휴가지에서 맛있게 쌈 먹는 모습, 쌈과 관련된 에피소드, 무더위 날리는 오싹한 이야기 등 광주시 특산물인 쌈채소와 여름을 결합한 이야기를 영상에 담으면 된다.

출품된 작품은 심사를 거쳐 8편의 진출작을 선정하며 광주시청 유튜브에 게시할 예정이다. 진출작 영상들은 조회수를 토대로 대상 최우수상 1편, 우수상 1편, 장려상 1편, 노력상 5편을 수여한다.

심사 결과는 8월 31일 홈페이지에 공개되며 수상작들은 각종 매체를 통해 상영된다.

접수기간은 오는 26일부터 8월 15일까지며 참여 방법은 담당자 이메일에 영상을 첨부하면 된다. 응모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광주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동헌 시장은 “기록적인 무더위를 쌈을 통해 이겨내자는 취지에서 쌈데이 영상공모전을 개최하게 됐다”라며 “폭염에 지친 시민들이 오싹한 이야기와 먹방을 통해 잠시나마 무더위를 잊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