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폭염 대비 과수화상병 관련 비대면 예찰 나선다

기사승인 2021. 07. 27. 15: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설문지·문자 등으로 진행
예산군, 폭염 대비 과수화상병 관련 비대면 예찰 나선다!
예산군 주민이 과수원에서 과수화상병·과수가지검은마름병 관련 설문지를 작성하며 예찰하고 있다./제공=예산군
예산 김관태 기자 = 충남 예산군농업기술센터는 폭염으로 인한 과수화상병균 확산 예방과 예찰 조사원의 안전관리를 위해 기존 과원 육안 예찰 방식을 지양하고 설문지·문자 등 비대면 방식을 통해 안전하고 효율적인 예찰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군에서 지난달 2농가 1.5㏊에 과수화상병이 발생했으며 지난달 22일 마지막 매몰 작업을 완료한 이후 추가 발생은 없는 상황이다.

과수화상병은 세균에 의해 사과·배나무의 잎과 줄기, 과일 등이 검게 말라죽는 병으로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작업복, 전정도구, 농기계 등을 철저히 소독해야 하며, 과수화상병 발생지역과 타 과원 방문을 자제하고 상시 예찰을 통해 과원을 수시로 점검해야 한다.

군은 과수화상병 대책상황실을 운영해 긴급 상황에 상시 대비하고 있으며 과원 정밀 예찰을 통해 과수화상병 예방에도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폭염으로 인해 작물 수량 감소, 품질 저하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으니 미세살수 장치를 이용하거나 초생재배 및 적기 예취 등 선제적인 조치를 통해 폭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