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우수 8개 기업과 1530억원 투자 협약

기사승인 2021. 07. 27. 14: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산시 국내 우수 8개 기업 투자협약
오세현 아산시장(왼쪽 네번째)이 27일 국내기업 8개 사 대표자들과 합동 투자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제공=아산시
아산 이신학 기자 = 충남 아산시가 27일 국내 우수 8개 기업과 1530억원에 달하는 신규 투자 합동 MOU를 체결했다.

27일 아산시에 따르면 이번 투자협약에는 △㈜디엠티 △에스엠씨케미칼㈜ △후쏘코리아㈜ △㈜한양에프에이 △㈜한주엠비 △㈜폴인퍼니 △㈜한성스틸산업 △HB페이퍼㈜ 등 8개 투자기업의 대표가 모여 생산설비 신설을 위한 협약서에 서명했다.

협약에 따라 ㈜디엠티 등 7개 업체는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내 9만800㎡ 부지에 1020억원을 투자해 신규공장 및 물류창고를 건립하고 지역 인재 400여 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HB페이퍼㈜는 음봉면 삼거리 일원 9만203㎡ 부지에 510억원을 투자해 120여 명의 신규고용을 계획하고 있다.

오세현 시장은 “기업과 지자체가 상생 협력해 동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기업의 입장에서 가능한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34만 아산시민과 함께 깊은 감사와 환영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인주일반산업단지 3공구는 현재 조성 중인 산업과 주거가 복합된 55만 평의 대규모 산업단지로, 당진·평택항 및 서해안 복선전철 인주역, 제2서해안고속도로 인주IC, 천안-아산-당진 간 고속도로 송악JC, 인주JC와 연결되는 길목에 위치해 교통과 산업의 요충지로 자리 잡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