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보건환경硏 “추석 성수식품 안심하고 드세요”

기사승인 2021. 09. 16.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가공·조리식품 81건 검사 '안전' 확인
추석 성수식품 ‘안심하고 드세요’
충남도청
내포 김관태 기자 = 충남도보건환경연구원은 추석을 앞두고 도내 유통 중인 추석 성수식품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검사는 도내 15개 시·군 대형마트와 전통시장 등에서 판매 중인 조리식품 등 제수용품 28건, 벌꿀과 식용유지, 한과, 두부 등 가공식품 40건, 김, 조기, 굴비 등 수산물 13건 등 총 81건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가공식품은 벤조피렌, 타르색소, 보존료 등을, 조리식품은 황색포도상구균 등 식중독균을, 수산물은 중금속과 동물용의약품 등을 검사해 모두 식품 기준규격에 적합한 것을 확인했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검사를 통해 도내 유통 성수식품의 안정선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도내 식품에 대한 검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안전하고 건강한 식생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